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운서역 032-575-3100 (운서역 2번 출구 앞) 하늘도시 032-751-5599 (하늘도시 M타워 1층)

영종도 뉴스

강화~개성 '남북평화도로' 건설 탄력

  • 해주경제특구,남북정상회담수혜,공동어로구역,개성공단개발,영종도연육교,영종도개발

▲ 사진=인천시 제공

남북 정상회담 성공 마무리 영향
문재인 대통령 '서해평화벨트' 공약 선도사업 연계도로 구축 본격화
개통땐 인천공항-개성 1시간거리… 학술·스포츠교류도 활성화 기대

 

남북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서 서해 남북평화도로 건설사업 등 인천 대북 관련 사업이 탄력 받을 전망이다.

29일 시에 따르면 남북정상이 ‘연내 종전’을 선언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를 지지하는 등 유례없는 남북 화해모드가 유지되면서 서해 남북평화도로 건설사업과 인천시·북한 학술교류 사업, 스포츠교류 사업 등이 구체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재인 대통령의 인천지역 공약인 ‘서해평화협력벨트 조성’의 선도 프로젝트인 서해 남북평화도로 건설사업은 인천국제공항이 있는 영종도에서 북쪽으로 해상교량을 건설해 강화도를 연결한 뒤 다시 북한 개성과 해주까지 연계 도로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도로가 구축되면 개성공단과 해주 모두 인천공항에서 차량 이동거리 1시간대 권역에 진입하게 된다.

이와 함께 시는 남북 중립지역인 한강하구를 배경으로 관광·문화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또 서해5도의 평화정착을 위해 남북 공동어로와 수산자원 개발사업을 벌인다는 방침이며, 이미 통일준비 선도 사업으로 통일센터를 유치했다.

통일센터는 탈북민 정착지원을 위한 지역 하나센터와 통일교육 담당 기관인 통일관을 통합한 기관으로 탈북민 취업교육, 남북교류 협력사업 등을 담당한다.

남북교류가 확대되면 시는 강화도와 고려의 수도였던 개성시의 교류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강화도와 개성시 중학생 40명이 각각 서로의 지역을 방문하는 강화~개성 간 남북학생 수학여행을 진행하고, 강화역사박물관과 개성 고려박물관의 유물 교류전을 연다는 구상이다.

강화와 개성에 흩어져 있는 고려왕릉을 주제로 강화·개성 순회 사진전도 진행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남북역사학자협의회를 통해 남북학술교류를 제안하는 등 고려왕조를 주제로 남북역사학자 간 학술교류를 모색하고 있다.

스포츠 교류도 활성화할 전망이다.

시는 중국에서 진행됐던 남북 스포츠 대결을 넘어 인천과 북한 홈·원정 경기를 치른다는 구상이다.

앞서 시는 지난 2007년 인천유나이티드FC·북한 천리마축구단과의 친선경기와 지난 2012년 인천 숭의축구전용구장 개장 기념 경기에 북한 4·25축구단을 초청하기로 하는 등 경성·평양 간 ‘경평축구’를 계승한 ‘인평축구’를 계획했지만 불발됐다.

시 관계자는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인천과 북한 간 교류 사업이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새로운 교류 사업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처 : 중부일보

 

 

댓글

댓글 남기기

부정클릭 감시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