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운서역 032-575-3100 (운서역 2번 출구 앞) 하늘도시 032-751-5599 (하늘도시 M타워 1층)

영종도 뉴스

인천시설공단 “씨사이드파크 무료 염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소금 생산이 한창인 씨사이드파크 염전

 

인천시설공단(이사장 이응복) 영종공원사업단에서는 금년 7월부터 ‘씨사이드파크 염전 체험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1980년대 영종도에는 당시 국가시책으로 수익을 내기 위한 염전과 민간소유의 염전이 다수 있어 소금 생산업이 활발했다. 하지만 2000년대에 접어들면서 상대적으로 값싼 수입 소금에 경쟁력을 잃었고, 이에 대부분의 염전이 폐업되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져갔다.

이에 영종공원사업단에서는 지금은 폐염전이 된 옛 ‘금홍염전’을 2년에 걸쳐 자체 인력을 활용해 복원함으로써 염전으로서의 소금 생산 기능을 회복하였으며 미복원 지역에는 함초 등 염생 식물 군락지와 포토존을 조성, 공원 내 생태자원과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

이러한 복원 사업 결과로 현재 씨사이드파크에서는 천일염이 본격적으로 생산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한 염전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참여자들에게 염전의 역사, 소금(천일염)의 생성 과정과 중요성 등에 대해 알리고 직접 소금을 생산해보는 채염(採鹽)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함초, 해홍나물, 칠면초와 같은 염생 식물 등을 다양하게 관찰하여 초,중,고교생들이 평소에 쉽게 접할 수 없는 새로운 체험의 장을 마련하는 한편, 채염 후 일정량의 천일염을 가져갈 수도 있어 씨사이드파크 염전은 인천지역의 새로운 생태 교육 장으로 급부상할 것으로 전망된다.

본 체험 프로그램은 월요일~금요일(공휴일은 휴무)까지 오전, 오후 각 1회씩 하루 2회 운영되고 체험 가능 인원은 5 ~ 30인이다. 체험 참여 신청은 인천시설공단 씨사이드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예약할 수 있다.

 

씨사이드파크 염전 전경

공단 관계자는 “오감 만족 염전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씨사이드파크를 즐기는 새로운 장으로 제시하고자 하며, 더 나아가 직접 생산한 소금을 활용한 공단의 새로운 기념품 발굴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생산된 소금은 인천시설공단 차원으로도 단체 등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서도 기부 등으로 사용하는 행정도 펼치고 있어 사라졌던 천연 소금의 생산지가 지역내 체험장 및 관광사업과 맞물려 영종도의 특성을 살리고 활용되고 있어 큰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출처 : 매일일보

 

 

 

댓글

댓글 남기기

부정클릭 감시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