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운서역점 032-575-3100 (운서역 2번 출구 앞) 하늘도시점 032-751-5599 (하늘도시 M타워 1층)

영종도 뉴스 전체 ( 2250 )

"인천경제자유구역에 부동산투자이민제 도입"

올 2월 제주도에서 처음 시행된 부동산 투자이민제도가 영종도 등 인천경제자유구역에도 도입될 전망이다.

인천시는 인천국제공항이 있는 인천경제자유구역 영종지구에 부동산 투자이민제도를 도입하기로 하고 정부에 건의하겠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이 제도가 도입되면 3조원 규모의 복합휴양지인 운북복합레저단지를 중심으로 중국 투자자들의 대규모 투자를 유…

더보기

인천경제자유구역 대기업 혜택 늘린다

인천경제자유구역 내 유망 대기업 유치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5일 구역 내 국내 대기업 유치에 집중하겠다는 포부를 밝혀온 이종철 감사원 심의실장이 26일자로 제3대 청장으로 취임함에 따라 전략적 대기업 유치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추진 방안에 따르면 인천경제청은 구역 내 효율적인 대기업 유치를 위해 '선택과 집중'…

더보기

인천공항 배후단지에 대기업 공장 허용

운서동 자유무역지역 55만㎡…세종시 대체용지 주목

`성장관리권역`으로 묶여 대기업 공장 신설이 금지된 인천국제공항 배후단지에 대한 규제가 완화된다.

세종시 수정안 국회 부결로 대체용지를 찾아온 대기업들에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21일 기획재정부, 국토해양부, 지식경제부에 …

더보기

경제자유구역에 `제주식 영리병원`

병원 설립 절차를 간소화하고 규제를 최대한 줄인 `제주도식` 외국 영리병원이 경제자유구역에 들어선다.

2년째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경제자유구역의 외국 의료기관 설립절차법이 논의조차 되지 않고 지지부진하자 지식경제부가 방향을 틀어서 외국병원법을 간결히 만들어 새롭게 입법추진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외국 영리병원 처리 문제가 새로운 쟁점으로 …

더보기

영종 밀라노디자인시티 활성화 모색



"밀라노디자인시티(MDC) 해결책을 찾읍시다."

송영길 인천시장과 마시모 안드레아 레제리 주한 이탈리아 대사가 MDC 해결책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송 시장과 마시모 주한 이탈리아 대사는 19일 시장실에서 만나 MDC 조성과 관련해 향후 추진계획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MDC는 중구 운서동 3.7㎢ 일대에 3조7천500억원을 들여 전시, 디자인·문화·교육기관,…

더보기

영종도 주민 '자율형고 개교 사수' 서명운동 전개


인천공항공사가 인천 영종도에 설립을 추진하고 있는 자율형 사립고교 건설공사를 중단하자 주민들이 공사 재개를 촉구하는 서명운동에 착수했다.

19일 인천공항공사와 영종도 주민들에 따르면 인천공항공사는 지역사회 공헌활동의 하나로 지난 3월 인천시 중구 운서동에 자율형 사립고인 '인천하늘고등학교(가칭)' 건설에 착수, 내년 3월 개교를 목표로 공사…

더보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공장총량제등 규제 개선 건의

인천경제자유규역청은 인천경제자유구역에 국내 대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산업단지 지정과 경제자유구역법 등 관련 법률개정을 정부에 건의하겠다고 18일 밝혔다.

인천경제청은 이 달 안으로 공장총량제 및 성장관리권역 입지 규제대상에서 제외해 줄 것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경제제유구역법에 의한 감면규정 이외에 도시계획세, 종합부동산세, 교육세, 농…

더보기

인천시, 대기업 첨단업종 인천경제자유구역 유치 추진


인천시 산하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국내 유수의 대기업을 인천경제자유구역으로 유치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인천경제청은 대기업의 첨단업종 분야를 항공.부품소재, 자동차.정밀기계, IT.디지털콘텐츠, GT(녹색기술).대체에너지, 바이오.의료 등 5개 산업군으로 분류해 전략적으로 유치할 방침이다.

지구별 주력 업종은 송도국제도시…

더보기

인천경제자유구역 세제혜택 확대해야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에 투자하는 국내 기업들에 외국 기업들과 동일한 세제 혜택을 부여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한국경제연구원은 19일 국회 의원회관 소회의실에서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국회 금융정책연구회와 공동으로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내의 투자 촉진을 위한 제도 개선 및 인센티브방안'을 주제로 금융포럼을 개최했다.

삼정회계법인 오엽록 …

더보기

"각분야 첨단기업" 인천경제청 '유치 총력전'


인천경제자유구역에 국내 대기업을 끌어 모으기 위한 총력전이 시작됐다.

인천경제청은 삼성과 현대 등 국내의 유수 기업을 유치하려는 세부 방안을 수립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접촉 대상은 기존 세종시 입주를 고려했던 글로벌 기업이다. 또 해외 투자자와의 합작법인(J/V)도 대상이다. 외투기업의 경우 수도권에서 공장 총량제가 적용되지 않고 다양한 세…

더보기

부정클릭 감시중